본문 바로가기
맛집이거나 아니거나/서울 강북

[혜화,대학로/일식] 낙원테산도

by 일식충 2019. 10. 7.

요즘 좀 유명해진 가게같은데 한번 가봤습니다

낙원테산도라... 일본의 오모테산도를 생각하고 만든 것 같네요

강남이 본점이고 혜화에도 생겨서 마침 자주 가는지라 점심에 갔습니다

살짝 늦은 점심시간이었는데도 대기가 있더군요;;

음식 먹겠다고 줄 서는걸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데 줄이 그리 길진 않아서 잠깐 기다렸다가 들어갔습니다

일본식 양식을 주력으로 파는 가게인 것 같은데 카츠산도가 메인인 듯 합니다

그런데 타마고산도나 카츠산도를 먹기는 뭔가 아쉬울 것 같아서

오믈렛(10,900)과 모듬카츠(13,900)를 주문했습니다

 

 

이런 오믈렛을 하는곳이 요즘 점점 늘어나는 것 같습니다

여기는 직원이 서빙 후 잘라주는게 독특합니다

 

 

서빙 후 잘라주는데 자르기 전에 사진 찍으실꺼냐고 물어보네요

다른 블로그에도 이런 이야기가 있는거 보면 기본적인 가게 방침인 것 같습니다

근데 비주얼은 좋은데 맛이 별로 그렇네요...

제가 일본에서 먹었던거에 비해서 너무 별로였습니다

이런 오므라이스는 밥보다는 오믈렛의 맛이 중요한데 이 오믈렛은 모양까지는 좋았으나 그냥 달걀이네요

달걀에서 버터향이 나면서 양식의 느낌을 물씬 풍겨주는게 중요한데 이건 그냥 달걀이고 밥도 그냥 그렇네요

 

 

카츠는 튀김이 좀 기름을 먹은 느낌입니다

그래도 생와사비, 소금, 겨자 등등 다양한 소스들이 있고 고기 자체가 맛이 없는것도 아니지만

그렇다고 굉장히 뛰어난 맛을 보여주는 것도 아닙니다

그냥 평타 수준? 딱 가격 값 정도만 한다는 느낌입니다

뭔가 인스타 유명 가게인거에 비해서 가격은 그래도 괜찮다는 느낌인데 줄을 서서 먹을 수준은 절대 아닙니다

혹시 나중에 가다가 줄 안서도 되면 들어가서 카츠산도나 타마고산도 정도는 한번 더 먹어보러 갈 것 같습니다

오므라이스는 레시피가 바뀌지 않는 한 절대 안먹을 것 같구요

 

이 포스팅은 받은거 없이 사장님 모르게 작성한 포스팅 입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