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이거나 아니거나/서울 강북

[시청/족발] 만족 오향족발

by 일식충 2019. 10. 7.

저는 족발을 좋아합니다

전에 한번 '곱창 먹을래 족발 먹을래'라는 질문에 곱창이라고 대답하려고 했는데

저도 모르고 족발이라고 말한적도 있을 정도로 족발을 좋아합니다

저는 족발 특유의 향을 좋아하기 때문에 잘 먹는데 여자친구가 족발 향에 좀 민감해서

괜찮은 족발집을 찾다가 시청에 있는 족발집이 유명하다길래 한번 가봤습니다

 

엄청 좁은 골목 안쪽에 있는거라 찾기가 어려울수도 있습니다

게다가 남대문 방향의 큰 길이 아니라 서소문쪽 조금 작은 길 안에 있는 좁은 골목이라서

처음 가는 분들은 헷갈릴 수도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저희는 다행히도 필름 현상하러 종종 가는 사진관이 근처라서 몇번 와서 길은 금방 찾았습니다

본관이랑 별관이 있는데 저희는 별관으로 안내받았습니다

본관 별관 전부 꽉 차있을 정도로 인기가 많은 가게입니다

 

 

기본적으로 이런 국을 줍니다

만두랑 떡이 조금 들어있는데 간은 심심하네요

뭐 특별히 맛있거나 그런건 아니고 그냥 간간히 먹기 괜찮은 국입니다

그런데 개인적으로는 된장국 계열이 좀 더 나은 것 같습니다

 

 

밑반찬은 심플합니다

 

 

저희는 족발 보쌈 세트(38,000원)로 시켰습니다... 만

그냥 족발로 시키는게 나았을 것 같습니다

사실 저 혼자 먹는거라면 족발로만 시켰을텐데 여자친구가 족발을 선호하지 않는 편이라서

보쌈도 같이 있는거로 시켰는데 보쌈은 별로 맛이 없네요

대신 족발은 유명한대로 맛있었습니다

 

 

특히 뼈 부분에 오래된 고기에서 나오는 특징인 핏덩이가 없는게 맘에 들었습니다

확실히 재료 관리가 잘 되는 집 답다는 느낌입니다

사진에서도 보이는데 뼈가 상당히 깔끔합니다

보통 동네 족발집은 뼈가 좀 거뭇거뭇하고 핏덩이들이 거멓게 있는데 여긴 전혀 안그러네요

 

여기는 나중에 또 한번 먹으러 와야겠습니다

물론 그때는 족발만 시키구요

이 포스팅은 받은거 없이 사장님 모르게 작성한 포스팅 입니다.

댓글0